구름조금 서울 19 °C
로그인 | 회원가입
05월26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시]해양환경 분야 민·관·학 협치로 시민체감 정책 모색한다
깨끗한 해양환경을 통한 ‘그린스마트 도시 부산’ 조성에 박차
등록날짜 [ 2022년01월21일 12시49분 ]

시민이 체감하는 현장 중심의 해양환경분야 정책발굴 및 추진을 위한 부산시 해양환경관리위원회가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늘(21일) 오후 2시 시청 12층 소회의실에서 부산시 해양환경관리위원회의 첫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당연직인 부산시 경제부시장, 해양농수산국장을 비롯해 한국해양수산개발원, 부산연구원 등 부산지역 해양환경 기관·단체 및 학계, 시의회의 추천을 받은 5명과 해양환경에 대한 풍부한 전문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공개모집에 선발된 전문가 4명 등 총 11명으로 구성되었다. 이들은 앞으로 해양환경 분야 민·관·학 협치와 소통창구 역할을 하게 된다. 

 

부산시는 오늘 첫 회의에서 「2022년 해양폐기물 및 해양오염퇴적물 관리 시행계획(안)」을 심의하고, 해양폐기물 저감을 위한 다양한 정책에 대하여 논의한다. 

 

이번 시행계획에는 ‘2030년까지 해양플라스틱 폐기물 발생량 60% 감축, 2050년 제로화 달성’을 목표로 ▲해양폐기물 발생원 관리 ▲수거 사각지대 해소 및 해양폐기물 처리·재활용 촉진 ▲해양폐기물 관리 기반 강화 ▲시민참여 및 교육·홍보 강화 ▲해양오염퇴적물 관리 강화 등 5대 전략 14개 중점 추진과제(28개 세부과제)가 담겼다. 

 

시는 이를 실현하기 위해 올해 해양폐기물 분야에 64억 원, 오염퇴적물 정화복원사업에 36억 원을 투입해 세부과제를 추진하고, 이를 바탕으로 깨끗한 해양환경을 조성해 ‘그린스마트도시 부산’ 비전 실현해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위원회를 통해 전문가와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해양환경 정책을 제안하고, 시민이 체감하는 해양환경 보전·개선 사업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올 9월, 세계 유일 최대 규모의 해양쓰레기 관련 국제행사인 ‘제7차 국제해양폐기물 컨퍼런스’가 부산에서 열리는 만큼, 앞으로 해양환경관리위원회와 발맞춰 시민 참여형 정책을 추진하고, 해양자원의 적절한 활용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국내외 협력을 지속해서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구자양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상남도] 신재생에너지 전년 대비 20% 증가한 1,813㎿ 보급 (2022-01-21 12:52:13)
[전라남도]동물위생시험소, 잔류물질 시험 국제공인 박차 (2022-01-21 12:47:16)
[서울시] 어르신돌봄종사자종합...
[경기김포시] 모기 방제 과학적...
[경기김포시] 전 공직자 대상 ...
[강원원주시]원주혁신도시 버스...
[강원동해시] 수산물 소비촉진 ...
[강원삼척시] 근덕 교곡천 재해...
[경찰청]나를 구제하지 못하는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